최신뉴스


 가입코드 다를시 가입거절 / 차단됩니다  


류현진, 팔꿈치 불편으로 선발 등판 취소... 한화 선발진에 비상

작성자 정보

  • 유료팁스터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1,470 조회
  • 0 추천
  • 0 비추천
  • 목록

본문


류현진(37·한화)이 경기 직전 팔꿈치 이상으로 인해 선발 등판을 취소하게 되었다.


류현진은 31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할 예정이었으나, 한화는 경기 직전에 김규연을 선발 투수로 교체했다. 김규연은 중간계투로 올해 23경기에 출전해 21.2이닝을 던지고 있는 선수이다.


한화는 "류현진이 훈련 중 팔꿈치에 불편감을 느꼈다. 선수 보호 차원에서 선발을 교체했다"고 밝혔다.


류현진은 올해 메이저리그 생활을 정리하고 KBO리그로 복귀하여 한화로 돌아왔지만, 초반에는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최근 점점 제 페이스를 찾아가며 11경기에서 3승 4패, 평균자책점 4.50을 기록하고 있었다. 최근 3경기에서는 연속으로 5이닝 이상을 던지며 2실점 이내로 안정적인 피칭을 보여주었다.


한화는 지난 27일 최원호 감독을 경질하고 정경배 감독대행 체제로 경기를 치르고 있다. 최 감독이 물러난 이후 한화는 3연승을 기록하며 상승세를 타고 있었다. 하지만 상승세 도중 류현진의 팔꿈치 문제가 발생하여 팀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류현진은 메이저리그에서 팔꿈치 인대접합 수술을 받고 1년간 재활한 뒤 지난해 후반기에 복귀한 상태라 이번 부상이 심각할 경우 한화는 큰 어려움에 직면할 수 있다.


한화는 외국인 투수 페냐를 최근 교체하고 새 투수 하이메 바리아를 영입했으나, 바리아는 아직 합류하지 않은 상태다. 문동주가 복귀했지만, 산체스가 팔꿈치 통증으로 제외된 채 아직 복귀하지 않았고, 류현진까지 빠지게 되어 한화의 선발진은 비상 상황이다. 류현진의 부상이 심각할 경우 문동주와 황준서 외에 대체 선발 투수로 마운드를 꾸려가야 하는 상황에 놓여 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3 / 1 페이지

경기상황

최근글


새댓글





  • 현재 접속자 810 명
  • 오늘 방문자 1,524 명
  • 어제 방문자 1,818 명
  • 최대 방문자 5,088 명
  • 전체 방문자 137,010 명
  • 전체 회원수 7,326 명
  • 전체 게시물 325,008 개
  • 전체 댓글수 24,642 개